2022.10.07 (금)

  • 구름많음동두천 10.0℃
  • 맑음백령도 14.0℃
  • 구름많음강릉 13.5℃
  • 맑음서울 11.0℃
  • 맑음인천 10.7℃
  • 맑음대전 13.1℃
  • 흐림대구 16.5℃
  • 흐림울산 16.3℃
  • 흐림광주 15.2℃
  • 흐림부산 15.8℃
  • 흐림고창 15.2℃
  • 흐림제주 15.9℃
  • 맑음강화 11.0℃
  • 흐림보은 13.5℃
  • 흐림금산 13.7℃
  • 흐림강진군 15.2℃
  • 흐림경주시 15.3℃
  • 흐림거제 16.2℃
기상청 제공

고흥에서 자신을 뛰어 넘다! 조승환‘3시간 50분’세계기록 경신

 

고흥군은 12일 고흥 녹동바다정원에서 관람객 200여 명이 참석한 가운데, ‘맨발의 사나이’ 조승환의 ‘얼음 위 오래 서 있기’ 세계기록 도전에서 조승환 도전자가 자신의 종전 기록인 3시간 45분을 넘어 3시간 50분으로 세계기록을 경신했다고 밝혔다.

 

이번 행사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탄소중립을 실천하고 고흥의 농수산분야에서 기후변화가 미치는 영향을 다 같이 고민하는 시간을 갖기 위해 마련됐다.

 

고흥군은 아름다운 고흥의 청정바다 살리기를 다짐하는 군 및 읍면 바다환경지킴이 40여 명의 선포식을 시작으로 조승환 도전자의 세계기록 경신을 염원하는 다양한 장르의 버스킹 공연을 진행했다.

 

또한 관람객들이 얼음 위 체험을 간접 경험하는 이색체험에 더하여, 관람객들에게 고흥의 대표 특산품인 냉유자와 석류차를 제공함으로써 한 여름 열기를 날려 보내는 시간으로 꾸며졌다.

 

 

공영민 고흥군수는 축사를 통해 “오늘 행사를 통해 전 국민이 기후변화의 심각성을 공감하고 탄소중립을 실천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”고 말했다.

 

도전에 성공한 조승환 씨는 “아름다운 경치가 있고, 맛있는 먹거리가 풍부한 고흥에서 도전에 성공하여 너무 기쁘다“며, 기후변화의 심각성을 전 세계인이 인식할 때까지 도전은 계속될 것이다“고 밝혔다.

 

맨발의 사나이 조승환 씨는 전남 광양 출신으로 ▲세계 최초 광양~임진각 427km 맨발 마라톤 ▲세계 최초 만년 설산 일본 후지산(3776m) 맨발 등반 ▲영하 30도 한라산 맨발 등반 3회 성공으로 신기원 달성 ▲2019년 1월 19일 ‘얼음 위 맨발 오래 서 있기’ 세계 신기록을 경신하면서 받은 상금 1억 원을 기부하는 등 여러 차례 자신을 뛰어넘는 도전에 성공하며, 인간한계에 도전하고 있다.